한전원자력연료, 방사능 방재훈련 실시
한전원자력연료, 방사능 방재훈련 실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불화우라늄 가스 누출 상황 가정 진행
한전원자력연료가 방사능 방재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한전원자력연료가 방사능 방재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최익수)는 4일 비상대응체계를 점검하고 비상 시 방재요원의 비상대응능력을 강화하기 위해 2021년도 상반기 방사능 방재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인근지역에서 지진이 발생해 핵물질가공시설에서 육불화우라늄(UF₆) 가스가 누출되는 상황을 가정해 진행됐다.

훈련은 실제 사고 발생시 가상 시나리오에 따라 비상요원의 소집, 비상조직의 가동부터 사고 시설 안팎의 방사선·능 측정과 제염, 방사선 환경조사와 영향평가까지 전 과정이 포함됐다.

이번 훈련을 통해 지진으로 인한 방사선 사고를 대비하고 비상대비태세를 강화해 복합사고 위기대응훈련을 통해 취약점 발굴하고 이를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이날 최익수 사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사고 발생시 대처 능력, 방재 유관기관과의 협조체계를 꼼꼼히 점검하고 실제 사고 발생 시 주변 지역의 피해가 없도록 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훈련을 시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방사능방재훈련이란 원자력사고 발생에 대비해 대응능력을 제고하고 주민보호 및 사고 수습을 점검하기 위한 훈련으로 원자력시설에서의 방사선 비상상황을 가상한 시나리오에 따라 비상요원의 사고수습, 주민 소개 및 대피, 화재진압, 의료구호, 원자력시설 내외 방사선 감시 및 주민보호 등에 대한 훈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