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원전本, 영광·고창 32개소 아동복지시설 물품 지원
한빛원전本, 영광·고창 32개소 아동복지시설 물품 지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예방 방역물품세트 등 후원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참석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빛원자력본부(본부장 이승철)는 어린이날과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해 고창·영광군 아동복지시설 32개소, 형편이 어려운 아동 541명에게 약 3,500만원 상당의 물품을 후원했다.

이번 행사는 직원들이 급여 일정액을 자발적으로 모금한 ‘러브펀드’로 물품을 마련했으며 형편이 어려운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방역물품세트(어린이용 마스크, 손 세정제)와 제철 과일 간식 및 문화상품권으로 준비했다. 

송은옥 지역아동센터 연합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형편이 어려운 아동을 위해 선물을 준비해주신 한빛본부에 감사드린다”라며 “코로나19로 인해 지친 아이들이 선물을 받고 기뻐할 모습을 생각하니 아동복지 운영자로서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승철 본부장은 “이번 작은 관심이 어린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갖게 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한빛본부는 본연의 역할인 발전소 안전 운전을 통해 지역발전에 환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답했다

한빛본부는 이 외에도 복지시설 차량나눔 사업과 복지시설 러브하우스 사업을 통해 주변지역 아동복지시설 환경개선 사업에 힘쓰고 있으며 지역아동센터의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및 체험활동을 제공하는 ‘사랑의 울타리 사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하는 등 형편이 어려운 아동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