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파주시, 연료전지-수소충전소 복합모델 개발
한수원·파주시, 연료전지-수소충전소 복합모델 개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상생형 연료전지 발전사업 공동추진
정재훈 한수원 사장(좌 4번째)과 최종환 파주시장(좌 5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좌 4번째)과 최종환 파주시장(좌 5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28일 파주시청에서 파주시(시장 최종환)와 수소 연료전지 및 충전소 복합모델사업을 위한 ‘수소 및 재생에너지 융복합사업 협력 강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들 기관은 협약에 따라 △연료전지와 연계한 수소충전소 융복합사업 △농촌상생형 연료전지 발전사업 △에너지자립형 산업단지 인프라 구축사업 △수소 및 재생에너지 융복합 스마트 에너지타운 조성 사업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이번 협약을 통해 한수원과 파주시는 국내 최초로 도시가스를 활용한 수소연료전지발전을 기반으로 On-Site에서 수소를 추출·생산해 수소충전소에 직접 활용하는 융복합사업 모델을 개발하기로 했다. 

또한 도시가스가 공급되지 않는 파주시 소외지역에 도시가스 공급도 하게 된다. 이에 더해 신재생에너지와 관광산업을 연계한 친환경·저탄소 에너지 자급자족 산업단지 인프라 조성 사업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국내 최대 수소연료전지 발전사업 경험 및 다양한 융복합사업모델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파주시 지역 맞춤형 사업을 신속히 조성해 그린뉴딜 및 탄소중립 정책에 앞장서고 지역사회 에너지 복지를 실현해 나갈 수 있도록 적극 힘쓰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