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고리 4호기, 발전기 여자기 부속기기 정비 착수
신고리 4호기, 발전기 여자기 부속기기 정비 착수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비기간 고려 원자로 안전하게 수동 정지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상민)는 지난달 29일 오전 9시28분에 신고리 4호기(가압경수로형 1,400MW)에서 발생한 발전기 여자기 부속기기(콜렉터)의 화재와 관련해 철저한 원인조사와 설비 정비 기간을 고려해 지난달 31일 20시30분에 원자로를 안전하게 수동정지했다고 밝혔다.

향후 신고리 4호기는 해당 설비에 대한 화재 발생 원인 조사와 설비교체를 수행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수립할 예정이다.

현재 신고리 4호기는 방사선 준위 등이 정상 수준에 있으며 발전소는 안정된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