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코로나19 극복 착한소비 캠페인 시행
중부발전, 코로나19 극복 착한소비 캠페인 시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전통시장 장보기에 1억원 집행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우)이 전통시장에서 물품을 구매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우)이 전통시장에서 물품을 구매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김호빈)은 코로나19로 침체돼 있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7일보령전통시장에서 ‘착한소비를 위한 시장 장보기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해 1월 국내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래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으로 타격을 받고 있는 전통시장 소상공인들에게 힘을 보태 지역상권 살리기에 동참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를 위해 중부발전은 춘계 체육행사 예산을 대체해 전통시장 온누리 상품권과 지역경제화폐를 구매했으며 구매한 상품권 등을 통해 전국 사업장 소재의 전통시장을 방문해 장보기 등 착한소비에 1억원 상당을 집행한다.

중부발전은 이외에도 △지역 화훼구매·지역사랑상품권 활용 등 착한소비 운동 전개 △소상공인 등 코로나19 피해기업에 대한 경영자금 지원 △보령지역 전통시장 장보기앱(App) 개발 지원 등 다양한 활동들을 전개하고 있으 이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역상생을 통한 전통시장 활성화 우수활동 사례 공모전 장려상을 수상한 바 있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은 “이번 캠페인이 코로나19로 매출 부진 등 타격을 입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 보탬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중부발전은 지역경제의 위기 극복을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