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베스트, 전구간 유연 ‘플렉시블 배터리’ 선봬
리베스트, 전구간 유연 ‘플렉시블 배터리’ 선봬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배터리 2021’ 참가
전구간 유연한 리베스트의 플렉시블 배터리.
전구간 유연한 리베스트의 플렉시블 배터리.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배터리 솔루션 전문 기업인 리베스트(LiBEST, 대표 김주성)가 오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국내 최대 규모 이차전지 산업전시회 ‘인터배터리 2021(InterBattery 2021)’에 참여한다고 밝혔다.

리베스트(LiBEST)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박사인 김주성 대표가 2016년에 설립한 배터리 솔루션 전문기업으로 휘어지는 리튬이온 배터리(플렉시블 배터리) 개발에 성공, 제품화로 배터리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리베스트의 플렉시블 배터리는 경쟁사 제품대비 전구간 유연해 착용 부위나 인체 굴곡 등 웨어러블 디바이스 디자인에 최적화된 배터리 설계 및 제작이 가능하다. 

이처럼 뛰어난 배터리 기술력을 인정받아 올 2021년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 선정됐으며 2020 CES에서 Tech for a Better World 부분 혁신상, 2020 대한민국 ImpaCT-ech대상에서 국무총리상을 받았다. 

또한 리베스트는 이차전지 밸류체인 전체를 아우르는 독자적인 기술력과 다수의 프로젝트 관리 경험으로 Custom 전극 및 Cell에 대한 One-stop 배터리 솔루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김주성 리베스트 대표는 “전 세계적으로 탄소중립 흐름을 타고 친환경 에너지원인 이차전지 시장이 그 어느 때보다 주목받고 있다”라며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국내외 고객사들과 구체적이고 실효성 있는 협업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