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리아 LPG 선택 이유, 1위 ‘조용한 승차감’
스타리아 LPG 선택 이유, 1위 ‘조용한 승차감’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성·내구성 등도 선택 사유···기존 모델대비 복합연비 15% 향상
스타리아LPG 구매 설문조사 결과
스타리아LPG 구매 설문조사 결과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현대자동차가 새로 출시한 다목적차량(MPV) 스타리아 LPG 구매자를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결과 LPG모델을 선택한 결정적인 이유로 ‘조용한 승차감’이 꼽혔다.

대한LPG협회는 지난 5월3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 커뮤니티(스타리아패밀리, 클럽스타리아) 회원 중 스타리아 LPG 계약자 108명을 대상으로 LPG 모델 선택 이유를 묻는 설문조사를 진행한 결과 답변자의 31%가 ‘조용한 승차감’을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친환경성(30%), 내구성(15%), 경제성(14%), 성능(5%)순으로 응답이 많았다.

스타리아 LPG 구매자의 66%는 기존 경유차 소유자로 LPG차의 정숙성(33%)을 매력적인 구매포인트로 꼽았다. 성별로 보면 남성이 94%로, 특히 40대의 구매율이 47%로 가장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국내 최대 3.5ℓ 대배기량 LPG엔진을 탑재한 스타리아 LPG는 최고출력 240마력, 최대토크 32.0kg·m, 연비 7.0km/ℓ(카고 기준)에 8단 자동변속기를 조합해 정숙성과 효율성을 확보했다. 이전 모델인 스타렉스 LPG의 동력 성능(최고출력 159마력, 최대토크 23.0kg·m, 연비 6.1km/ℓ)보다 출력 51%, 토크 39%, 연비 15%가 향상돼 한층 높은 수준의 주행 성능을 갖췄다.

또 사용자의 운행 용도에 따라 승용 고급 모델 라운지부터 화물 운송에 적합한 카고(3·5인승), 캠핑·차박·다인원 운송에 유용한 투어러(9·11인승) 등 다양한 선택지가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업그레이드된 성능과 높은 가성비를 자랑하는 스타리아 LPG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이 높아 지면서 판매량도 빠르게 늘고 있다. 스타리아 사전계약이 시작된 3월25일부터 6월3일까지 전체 계약대수 2만2,511대 중 LPG모델이 4,946대로, 22%를 차지했다. 특히 LPG화물차 지원사업 혜택을 받는 카고 LPG모델은 카고 전체 계약대수 9,571대의 25.3%를 차지하며 높은 인기를 누리고 있다.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사업은 경유차를 폐차하고 LPG화물차를 신규로 구매하는 사람에게 400만원의 구매 보조금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폐차하는 차량이 배출가스 5등급 차라면 조기폐차 지원금도 최대 600만원까지 받을 수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의 스타리아 LPG 구매자는 “조용하고 안락한 승차감에 매력을 느껴 LPG차를 선택하게 됐다”라며“미세먼지를 적게 배출해 패밀리카로 안심하고 운행할 수 있는 것도 장점”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