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R, 국제해양방위산업전 2021 참가
KR, 국제해양방위산업전 2021 참가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판 함정규칙·훈련용 가상시뮬레이터 등 최신기술 선봬
국제해양방위산업전 2021 한국선급 전시부스.
국제해양방위산업전 2021 한국선급 전시부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한국선급(KR)은 9일부터 12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21 국제해양방위산업전(MADEX 2021, 부스번호 C401)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국제해양방위산업전은 대한민국 해군, 부산광역시, 한국무역협회가 주최하고 KR이 후원기관으로 참여하는 국내 유일의 해양방위산업 특화 전시회다. 올해는 코로나 방역수칙 준수 하에 7개국 110여개 업체가 참가하며 기존에 함께 열리던 코마린(KORMARINE)과 분리해 단독으로 진행된다. 

KR은 이번 전시회에서 △함정 검사 서비스 △2021년 함정규칙 △교육 훈련용 가상시뮬레이터(VR: Virtual Reality) 체험 △협약전산프로그램 KR-CON 시연 등 4차 산업혁명과 관련한 최신 기술정보와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전시기간 동안 공개되는 ‘2021년 함정규칙’은 함정 설계 및 건조의 기초가 되는 자료로 함정 규칙 개발은 높은 기술력이 바탕이 돼야 가능하다. 현재 KR를 비롯한 LR(영국선급), ABS(미국선급) 등과 같이 수준 높은 선급들은 자체적으로 함정 규칙을 개발해 각 국가의 함정 기술 향상과 함정 수출 등 경쟁력 제고에 기여하고 있다.  

KR은 함정분야의 높은 기술력을 바탕으로 스마트함정, 경항공모함, 원자력 추진 잠수함 등 건조 시 안전성을 확보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함정 수출 경쟁력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영석 KR 함정사업단장은 “KR 함정사업단은 60여년에 걸쳐 쌓은 선박 검사 기술력을 바탕으로 해군‧해경 함정 안전성 확보에 기여하고 3,000톤급 국산 잠수함(장보고-Ⅲ)의 설계부터 건조까지 전 분야에 걸쳐 인증 업무에 참여하고 있다”라며 “계속해서 수출 함정의 대외 경쟁력 증대를 위해 공인검사 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KR은 전시회 기간 중인 10~11일 양일간 벡스코 컨벤션홀에서 해군 주관으로 열리는 함정기술‧무기체계 세미나에도 참가해 잠수함 압력선체 관통구 강도 및 건전성 평가 등에 대한 기술 정보도 제공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