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코어드, KPX 재생E 발전량 예측제도 2차 실증 참여
인코어드, KPX 재생E 발전량 예측제도 2차 실증 참여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측 제공 고객사 모두 최종 ‘합격’
iDERMS VPP 메인 대시보드.
iDERMS VPP 메인 대시보드.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에너지 인공지능 전문기업 (주)인코어드테크놀로지스(대표 최종웅)는 발전량 예측 기술을 활용해 전력거래소(KPX) 재생E 발전량 예측제도 2차 실증사업에 참여한 복수의 고객사가 모두 최종 합격했다고 밝혔다.

인공지능 기반 태양광 발전량 예측 알고리즘을 개발해 국내 최고 수준의 자체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인코어드는 이번 실증사업에서도 95% 수준의 정확도를 기록함으로써 다시 한번 시장 내 선두주자임을 입증하게 됐다. 또한 고객사에게 발전량 예측뿐만 아니라 자동화된 입찰 수행과 실시간으로 예측정확도 및 정산금 확인이 가능하도록 iDERMS VPP 플랫폼도 제공해 고객 편의를 극대화했다고 전했다.

최근 주목을 받는 ‘재생E 발전량 예측제도’는 기상변화에 따른 가변성이 높아 발전계획이 어렵고 자체적인 출력량 조정에 한계가 있어 안정적인 전력 수급이 어려운 태양광, 풍력의 불확실성 해소 및 국가의 안정적인 계통 운영을 위해 재생에너지 발전량을 예측하고 대비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중요성이 점점 커지고 있다.

인코어드는 KPX의 재생E 예측제도에 참여를 준비하는 중개거래사업자들에게 발전량 예측 무상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KPX 정식 사업 참여사 포함 태양광과 풍력 총 13개사 약 260MW의 예측을 동시에 진행했다고 밝혔다. 인코어드는 예측 기술의 우수성뿐만 아니라  알고리즘 자율운영 및 자동입찰 시스템 구축으로 예측제도 시스템 운영 능력 측면에서도 검증된 사업자이며 이는 업계에서 인공지능 전문 인력을 가장 많이 보유하고 있어 가능한 결과라는 점을 강조했다.  

인코어드의 관계자는 “우리가 예측 서비스를 제공하는 고객 모두가 합격하는 것은 사실 예상한 결과으며 실증 기간 내 잦은 우천과 기상 변화에도 최고 수준의 예측 정확도를 기록해 고객들에게 좋은 결과를 가져다 준 것 같아 뿌듯하다”라며 “이번 2차 실증과 무상 실증을 계기로 더 많은 중개거래사업자들과 함께 10월 정식 제도 참여를 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인코어드의 재생에너지 발전량 예측 무상 실증서비스는 인코어드 공식 홈페이지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