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公, 상반기 전국 해양침적쓰레기 1,373톤 수거
해양환경公, 상반기 전국 해양침적쓰레기 1,373톤 수거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 대상지 7개소·먼 바다 해양쓰레기 수거 지원사업 실시
해양환경공단이 해양폐기물을 수거하고 있다.
해양환경공단이 해양폐기물을 수거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올해 상반기 전국 주요 항만 및 해역에서 해양폐기물 정화사업을 실시한 결과 침적쓰레기 1,373톤을 수거했다고 20일 밝혔다.

공단은 주요 항만인 신안군 대흑산도항, 서귀포시 성산포항, 사천시 삼천포항, 목포시 목포남항, 포항시 구룡포항, 동해시 동해묵호항, 울릉군 저동항 등 총 7개소에서 1,209톤을 수거했으며 수협과 협업으로 추진한 먼 바다 해양쓰레기 수거 지원 사업을 통해 164톤을 수거해 총 1,373톤의 해양쓰레기를 수거했다.

공단은 하반기에도 해역관리청 등 관련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해 울진군 후포항 등 11개소 항만 및 해역에서 침적쓰레기 수거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유상준 해양보전본부장은 “해양침적쓰레기 수거를 통해 깨끗하고 쾌적한 해양환경을 조성하는 것은 물론 항만의 안전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